본문 바로가기

적벽대전 고육계와 연환계 화살 10만개를 어이없게 빼앗겨 버린 조조는 억울하게 죽은 채모의 동생인 채중과 채화를 주유에게 거짓투항 시킨다. 주유는 이를 눈치채고 노장군 황개에게 고육계를 청하여 곤장을 때리고 황개는 친구 감택을 앞세워 조조에게 거짓 역투항한다. 주유와 방통은 곧 있을 조조와의 전투에서 주유가 연환계를 써 조조군을 물리치도록 계략을 세우고는, 동오를 찾은 장간을 이용하여 이번엔 방통까지 거짓 투항을 하게 된다. 조조의 군에 들어간 방통은 연환계가 통하도록 조조군의 배들을 견고하게 한다며 쇠사슬로 묶고는 다음 전쟁에서 내통하겠다며 다시 동오로 돌아온다. 돌아오기 전 서서가 연환계를 간파하고 방통에게 자신이 살 길을 묻자 서서에게 마등이 반란을 일으킬 거라는 거짓 명목으로 허창으로 돌아가라고 하여 서서..
삼고초려와 제갈양 삼고초려와 제갈양 유비는 수경선생(사마휘)을 만나게 되고 그로부터 와룡, 봉추라는 인재들에 대해 듣게 된다. 그리고 그들을 찾아다니다가 단복이라는 가명을 쓰는 '서서'를 만나 군사로 둔다. 조조는 형주를 공략하기 위해 조인을 시켜 팔문금쇄진 전략으로 신야를 포위했는데 서서가 전략의 약점을 이용하여 역공하자 조인은 대패한다. 이 모든것이 서서의 지략에서 나온 것임을 알게 된 조조는 서서의 어머니를 납치하고 서서를 유인한다. 서서는 어쩔 수 없이 조조에게로 떠나며 유비에게 제갈양(와룡)을 천거하고 유비는 삼고초려하여 제갈양을 얻게 된다. 조조에게 속은 서서를 보게된 그의 어머니는 자결하고, 조조 곁에 있게 된 서서는 조조에게 그 어떤 계책도 내놓지 않았다고 한다. 조조 vs 유표 한편 하구는 유표의 장수인 ..
관우의 백마전투 관우의 백마전투 조조는 다시 자신에게 군사를 빌려 도망간 유비를 치기 위해 20만의 군사와 함께 서주로 진군한다. 서주성에서는 손건, 미축이 20만의 군사를 당하지 못하여 항복하고 소패성의 유비는 원소에게 도망가고, 하비성에는 관우가 유비의 식솔을 지키고 있었는데 관우를 높이 평가한 조조는 관우를 자신의 사람으로 만들기 위해 집, 금, 은, 비단, 적토마 등을 하사하는 등 극진한 대접을 하고 그의 장수인 장료가 한참을 설득하지만 관우의 충절은 변하지 않는다. 그 와중에 원소의 10만 군사와 조조의 15만 군사가 백마에서 만났는데 원소의 장수인 '안량'이 조조의 장수인 '송헌', '위속' 을 차례로 처치하고 '서황'까지 당해내지 못하자 관우가 나서 안량을 단칼에 베어 버린다. 원소는 안량을 죽인자가 관우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