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dap

본적 확인 방법 ( 등록기준지 조회 )

답답이다 2024. 7. 1. 21:15

한국에서는 두 가지 기본적인 주소 개념이 있습니다. 하나는 실제로 거주하고 있는 주소, 즉 현재 주소이고, 다른 하나는 등록기준지입니다. 과거에는 이를 본적지라고 불렀지만, 현재는 공식적으로 등록기준지라는 용어를 사용합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본적 확인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등록기준지는 주민등록상의 주소와는 다르며, 주로 가족관계등록부를 관리하는 기준이 되는 주소입니다. 주로 본적지와 같은 개념으로 이해할 수 있지만, 법적으로는 등록기준지로 표기됩니다.

 

어린 사람은 과거에 많이 이용했던 말인 '본적'이라는 말은 조금 어색하리라 생각합니다. 여기서 '본적'이라는 말은 과거 호적법상 '호적'이 있는 장소를 이야기합니다. 그러나 호적 제도는 가족관계 등록법이 시행되면서 등록기준지라는 말로 변경되었습니다.

 

사실 저만해도 이 주소를 일상생활에서 이용한 적은 거의 없는것 같습니다. 굳이 사용했을때를 떠올려 보자면 아이들의 출생신고를 할때 사용했을 정도이죠.

사실 저는 이것을 기억하지 못해서 전자가족관계기스템에서 확인을 하였습니다. 해당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가족관계와 관련된 다양한 업무를 할 수 있습니다. 아래 링크를 통해 해당 사이트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

 

대법원 전자가족관계등록시스템 홈페이지

 

오래전에는 이 홈페이지에 들어가게 되면 말도 안되게 많은 보안프로그램을 설치했어야 했습니다. 그런데 요즘에는 진짜 많이 줄어든것 같습니다. 여튼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오는데 왼쪽에 있는 가족관계증명서를 클릭해 줍니다.

그러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타납니다. 이곳에서 신청인 조회를 해야 합니다.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입력하고, 여러 가지 추가 정보를 확인하면 됩니다.

본인 인증 방법은 공동인증서, 금융인증서, 그리고 간편인증이 가능합니다. 이 세가지 인증 방식 중에서 가장 깔끔한것은 간편인증입니다. 전 네이버나 카톡으로 많이 합니다. 브라우저 인증서가 없으면 이게 또 공동인증서는 많이 귀찮습니다.

이렇게 인증완료를 하게 되면 세푸적으로 어떤것을 발급할지 선택하시면 됩니다. 본인을 대상으로 할지, 일반인지 상세인지 등 여러가지 선택을 한다음에 진행하시면 됩니다.

 

그렇게 하고 나면 아래처럼 드디어 등록기준지 조회를 할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게 바로 본적인 것이지요.

 

본적 확인 방법에 대해서 설명을 마쳤습니다. 만약 이러한 과정이 어렵다면 가까운 주민센터를 방문해주세요. 자신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가 있다면 쉽게 확인이 가능합니다.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링크
TAG
more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