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2.0] 집단 지능이 결집되다 웹 1.0시대에 탄생해 웹 2.0시대에도 여전히 성공가도를 달리고 있는 대기업은 웹의 힘을 사용해 집단 지능(Harnessing Collective Intelligence)을 이용한다는 웹 2.0의 원칙을 실천하고 있다. 집단 지능을 이용하는 웹2.0의 원칙 • 웹의 기반은 하이퍼 링크이다. 유저가 추가한 새로운 콘텐츠나 사이트는 그 외의 유저에게 발견되어 링크되는 것으로 웹의 구조에 포함된다. 뇌의 시냅스와 같이 이러한 연결은 반복과 자극에 의해서 강화되어 웹 유저 전체의 활동에 따르고, 유기적으로 성장해 간다. • 초기 인터넷 시대의 대표적인 성공 기업인 야후는 카탈로그 혹은 링크 디렉터리로서 등장했다. 야후는 몇천명 또는 몇백만명의 웹 유저가 작성한 웹페이지를 모았다. 그 후, 야후는 사업을 확대해..
[웹2.0] 플랫폼으로서의 웹 닷컴의 붕괴는 웹2.0 탄생의 필연? 2001년의 닷 컴 버블의 붕괴는 웹에 있어서 하나의 전환점이 되었다.「웹은 과대하게 선전되고 있었다」라고 많은 사람이 결론을 내렸지만 버블과 그 후의 도태는 모든 기술 혁명에 공통되는 특징인 것처럼 생각된다. 일반적으로 도태는 신생 기술이 지금까지의 주역을 대신할 단계에 도달한 것을 나타내 보이고 있다. 전자는 붐을 쫓아갔지만 진짜 실력을 갖춘 기업이 성공을 거둔다. 이들이 서로 분리되는 것도 이해가 될 것이다. 「웹2.0」이라는 개념은 오라일리(O'Reilly)와 미디어라이브 인터내셔널(MediaLive International)에 의한 브레인 스토밍(brainstorming)에서 부터 탄생했다. 웹의 개척자이며, 현재는 오라일리의 부사장을 맡고 있는 데일 도어티..
블로그 vs. 위키, 인트라넷에 적당한 툴은? 블로그의 인기는 식을 줄 모르며 누구든 최신 기술을 좋아하는 건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다.그러나 블로그가 과연 기업 내부의 통신용 툴로도 과연 적합할 것인가? 블로그와 위키를 비교해, 특히 공공기관에서 사용하기 좋은 것이 어떤 것일지 골라보자.이 글을 쓰기 전 기업 내 차세대 통신 수단으로 블로그가 적격이라는 기사를 읽은 바 있다. 그런데 솔직히 말해 나는 블로그가 기업, 특히 공공기관에 적합한 툴이라는 생각에 그다지 동의하지 않는다.몇몇 기업에서는 블로그와 같은 개인 정보 배포 시스템이 괜찮다고 결론내리고 직원들이 참여할 수 있는 내부용 블로그(IBM의 경우)나 외부용 블로그(썬 마이크로시스템즈의 경우)를 만들기도 했다. 외부에 노출된 시스템의 경우 블로그 이용 규칙, 그리고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직원..
웹사이트, 검색엔진과 친해지는 방법 구글은 정말 마술로 운영되는 것 같다. 이들에게 있어 검색 작업은 노력을 들이거나 심각하게 고민하지 않아도 순탄하게 진행되는 마법과 같은 툴로 보인다.검색엔진들은 상용 검색 툴을 구입해 내부에서 개발 작업을 거쳐 만들어졌든지, 아니면 구글과 같은 공적 인덱스·검색 서비스를 사용하든지 상관없이 모두 동일한 기초 규칙들을 준수한다. 내부 검색을 통해 의미 있는 결과를 산출하도록 사이트를 개발하면 외부 검색에 대해서도 적절한 결과를 산출해 낸다. 1. 메타태그를 작성하라 검색 엔진을 제어하기 위해 해야만 하는 가장 기초적인 작업은 내부적이든 외부적이든 상관없이 ‘ROBOT’ 네임 속성을 지닌 메타태그와 ‘INDEX’ 또는 ‘NO INDEX’ 그리고 ‘FOLLOW’나 ‘NO FOLLOW’ 등을 포함하는 콘텐츠 ..
가깝고도 먼 이웃 만들기「트랙백」 트랙백의 원리트랙백의 핵심은 매우 간단하다. 누군가의 글에 대해 자신의 블로그에 의견을 피력하면서 그 글에 대해 “당신이 쓴 글에 대해 제가 의견을 썼습니다. 당신이 관심을 가질 것 같아서 일부 내용과 함께 알려드립니다”라고 알려주는 것이 바로 트랙백이다. 트랙백을 사용할 때와 그렇지 않을 때 어떻게 커뮤니케이션이 이루어지는지 예를 들어 보겠다.1. 트랙백을 사용하지 않은 경우디지털 카메라(이하 디카)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활동하고 있는 A와 B가 있다. 어느 날 A는 B가 써놓은 글을 보게 되고 B가 자신이 가지고 있는 디카와 동일 기종을 가지고 있고 그 디카에 대한 활용팁 등을 적어 놓은 것을 보게 된다. 이 글을 본 A는 B의 글이 상당히 유용하지만 자신이 알고 있는 활용팁이 몇 가지 빠진 것을 보고..
체계적 웹 개발에 필수「CSS 관리 방법론」 웹사이트 구축시 CSS를 사용하면 HTML에 들어있는 반복되는 형식 코드를 CSS 스타일 시트에 통합함으로써 HTML 자체에서 제거할 수 있기 때문에 시간과 노력을 줄일 수 있다. 또한 스타일을 사용함으로써 다중 텍스트 블록의 형식을 만들고 레이아웃을 제어함으로써 여러 페이지의 형식을 만들어낼 수 있다.여기에 재사용할 수 있는 형식을 한 곳에 보관할 수 있기 때문에 개발 시간도 단축할 수 있다. 특히 웹사이트를 편집하거나 계속 업데이트해야 할 경우 더욱 효과가 크다.반면 CSS는 스타일 시트에 스타일을 추가하면서 파일이 금방 엉망이 될 수 있다는 것이 단점이다. CSS에는 HTML 태그 속성을 재정의하는 스타일과 다양한 텍스트 블록의 형식을 정의하는 클래스와 id 셀렉터, 페이지 레이아웃을 위한 스타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