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약 안 먹고 고치는 감기

감기를 고치기 위해서는 몸살감기라면 쉬어주어야 하고 추워서 걸린 감기는 땀을 흘려야 하고 독이 차서 걸린 감기라면 자연히 입맛이 떨어지니 굶으면 되고 해독제로 좋은 녹두죽을 먹으면 좋다.

옛날에는 감기 걸렸을 때 과일을 먹으면 고쳐졌다. 감기에 좋은 비타민C가 풍부하고 수분이 많아 오줌으로 독이 빠져나갔기 때문이다. 그러나 요즘 과일은 농장에서 농약 치고 보관하느라 농약 치고 판매하면서 농약 입히니 먹을수록 병이 심해진다.

무엇보다 제철에 난 음식, 제철 과일을 먹어야 한다. 봄에는 입맛이 없어 새콤한 딸기가 맨 먼저 나온다. 여름에는 몸에 열을 식혀야 하겠기에 찬 과일인 수박, 참외, 토마토가 있다. 수분이 땀으로 많이 나갈 때니 이를 보충하기 위해 수분이 많은 음식이기도 하다. 이런 과일을 겨울에 먹으면 몸을 차게 만들어 감기에 걸린다. 이어서 복숭아 포도가 있고 가을에는 사과, 배, 감, 밤, 대추가 있다. 겨울에는 단백질과 지방질을 보충해야 하니 호두, 잣, 땅콩이 있다. 채소 또한 제철에 먹어야 한다. 겨울에는 푸른 채소를 먹는 것은 이롭지 못하다. 겨울에는 봄에 산나물 말린 것이나 가을에 말린 시래기나 무말랭이, 감기에도 좋은 콩나물, 가을 햇빛 받은 김장김치, 이런 것들이 좋다.

돼지고기, 뱀장어, 산삼, 인삼, 벌꿀도 열을 내는 음식이다. 벌꿀은 여름 곤충이 추운 겨울에 먹으려고 모아둔 것이므로 감기에 좋고 아카시아 꿀은 장마 때 먹으려고 한 것이기에 배탈에 합당하고 가을꿀은 보약에 좋다.

무도 겨울에 먹기 위해 심는 채소이기에 자주 먹으면 가래가 삭는다. 무를 긁어 벌꿀에 하룻밤 재서 삭혀 먹으면 기침 치료제가 된다. 대추, 밤, 은행, 생강, 마른 도라지를 달여 기침 나올 때 먹으면 약이 된다.

이 약 저 약 있지만 감기는 결국 앓을 거 다 앓아야 고쳐진다. 약 먹으면 보름 걸리고 안 먹으면 2주 걸린다.


♣ 자료출처 : 흙살림신문 : 임락경의 건강교실